연합뉴스

서울TV

6m 상공으로 날아가 터널 충돌한 졸음운전 자동차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졸음운전 위험성에 대한 경각심을 일깨우는 영상이 공개됐다.

20일 슬로바키아 경찰은 공식 페이스북 계정을 통해 졸음운전으로 사고가 나는 아찔한 순간이 담긴 영상을 소개했다. 사고는 같은 날 새벽 5시경 프레쇼프주 포프라트의 한 터널 진입로에서 발생했다.

영상은 터널 진입로에 설치된 CCTV에 녹화된 장면이다. 우측 화면에 승용차 한 대가 터널 방향으로 진입하기 위해 빠르게 달려온다. 이미 선을 이탈하며 달려오던 승용차는 터널 진입로에 세워져 있던 장애물에 부딪히며 공중으로 날아간다. 엄청난 불꽃을 튀기며 약 6m 상공으로 날아간 승용차는 터널에 그대로 부딪힌 후 360도 회전하며 땅으로 곤두박질한다.

뒤따라오던 승용차가 사고를 발견한 후 깜빡이를 켜고 정차하는 모습으로 영상은 끝난다.

슬로바키아 경찰이 영상과 함께 공개한 사진에는 처참하게 찌그러진 사고 피해 차량의 모습이 담겼다. 놀랍게도 44세의 운전자는 약간의 타박상만 입은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사고 차량에는 운전자만 탑승하고 있었으며, 다행히 운전자도 큰 부상을 입지 않았다”면서 “음주 측정 결과 음성 반응이 나왔고, 운전자는 아마 깜빡 졸았던 것 같다”고 전했다.

영상=Video Break/유튜브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