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너 나랑 허그할래?’ 개와 고양이의 우정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너 나랑 허그할래?’ 개와 고양이의 우정
Video Break/유튜브
개와 고양이가 서로를 위하는 따뜻한 순간이 담긴 영상이 화제다.

미국 위스콘신대학교에 재학 중인 조단 아일랜드라는 학생은 최근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자신의 반려견 ‘매기’와 반려묘 ‘펌킨’의 사랑스러운 영상을 공개했다.

‘내 개가 방금 고양이를 쓰다듬었니? 그리고 내 고양이는 개를 안아준 거니?’라는 짧은 소개와 함께 공개된 영상은 매기와 펌킨이 소파에 함께 앉아있는 것으로 시작된다.

소파에 편안하게 누워있는 펌킨에게 다가간 매기는 조심스럽게 펌킨의 등을 쓰다듬는다. 그러자 펌킨이 갑자기 벌떡 일어나 매기의 등에 발을 올리며 사랑스럽게 포옹한다.

개와 고양이의 사랑스러운 허그가 담긴 이 짧은 영상은 공개되자마자 조회 수 1170만 건과 공유 33만 건, 좋아요 120만개를 기록하는 등 엄청난 화제를 모았다.

자신의 반려동물에게 쏟아진 뜨거운 관심에 조단은 자신의 SNS 계정을 통해 “내가 생각한 것보다 훨씬 더 많이 화제가 됐다. 모두에게 고맙고 매기와 펌킨 역시 감사해하고 있다”고 전했다.

사진·영상=Video Break/유튜브

김민지 기자 mingk@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