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높이 28m 댐 경사면서 미끄러진 고양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The Huntington County Sheriff’s Department & County TJail facebook
지난달 17일 미국 인디애나주 J. 에드워드 로쉬 호수의 높이 28m 댐 경사면에서 실종 고양이 밴지(Vanjie)가 극적으로 구조되는 순간.

댐 꼭대기에서 오도가도 못하는 고양이가 실종된 지 2주 만에 발견돼 구조됐다.

지난달 30일(현지시간) 영국 데일리메일은 최근 미국 인디애나주 J. 에드워드 로쉬 호수의 높이 28m 댐 경사면에서 실종 고양이 밴지(Vanjie)가 극적으로 구조했다고 보도했다.

하이디 그레이빙 스튜부트의 애완묘 밴지가 사라진 것은 2주 전. 지난 17일 호수에서 낚시 중인 낚시꾼은 댐 방수로 꼭대기에서 추위에 떨고 있는 밴지를 발견했다.

낚시꾼은 즉시 헌팅턴 카운티 보안관 사무실에 이를 알렸으며 고양이 구조를 위해 관할지역의 육군 공병부대 구조대원들이 보트를 타고 급파됐다. 안전한 구조를 위해 댐의 방수로도 차단시켰다.

▲ The Huntington County Sheriff’s Department & County TJail facebook
고양이 밴지를 구조한 육군 공병부대 구조대원 라이언 마틴과 자레드 페롯.

구조대원들은 신속하게 보트를 타고 댐 경사면 아래 가까이로 접근했고 추위에 떨고 있는 고양이 밴지를 댐 꼭대기에서 발견했다. 잠시 뒤, 기력이 다한 밴지가 28m 경사면 아래로 미끄러졌다. 경사면에 쌓여 있던 눈을 휩쓸며 댐 아래로 추락한 밴지를 구조대원이 손을 뻗어 극적으로 움켜 잡아 낚아챈다.

다행스럽게도 고양이 밴지는 부상없이 주인 하이디의 품으로 안전하게 돌아갔으며 건강 상태는 양호한 것으로 알려졌다.

▲ The Huntington County Sheriff’s Department & County TJail facebook
묘주 하이디와 고양이 밴지.

하이디는 “헌팅턴 카운티 보안관들과 나의 고양이를 구조해준 육군 공병대 구조대원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를 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고양이 밴지는 1년 전 하이디가 집 앞 현관에서 발견해 입양한 길고양이였던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영상= The Huntington County Sheriff‘s Department & County TJail facebook

손진호 기자 nasturu@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