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서경덕 교수와 떠나는 ‘대한민국 구석구석 항일역사투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경교장에 비치된 ‘광복이와 떠나는 독립운동 역사여행’ 관광안내서 [서경덕 교수 제공]

한국관광공사는 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을 기념하여 서경덕 교수와 함께 ‘대한민국 구석구석 항일역사투어’를 펼친다고 10일 밝혔다.

서경덕 교수를 단장으로 한 ‘대한민국 구석구석 항일역사투어’는 오는 20일~21일 인천·경기지역을 시작으로 1년간 진행된다. 첫 투어에는 방송인 다니엘 린데만과 네티즌 100명이 함께한다.

네티즌들은 항일 유적지를 SNS로 알릴 계획이다. 특히 국내외 주요 항일역사 유적지를 소개한 ‘광복이와 떠나는 독립운동 역사여행’ 안내서를 제작·배포한다. 그 첫 장소로 백범 김구의 사저이자 대한민국 임시정부 청사였던 정교장에 안내서 2000부가 기증됐다.

▲ 경교장에 안내서를 기증하는 행사에 참석한 서경덕 교수, 서울역사박물관 김종은 과장, 한국관광공사 민경석 국민관광본부장(좌측부터)
서경덕 교수는 “3.1운동 및 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인 올해, 국내외 항일운동 유적지를 제대로 소개하는 역사투어 코스를 한번 만들어 보고 싶었다”며 “유명인사와 함께하는 토크 콘서트 등 다양한 문화콘텐츠와 결합해 우리 역사를 좀 더 쉽게 알릴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대한민국 구석구석 항일역사투어’에 첫 주자로 참여하는 다니엘 린데만은 “한국을 누구보다 사랑하는 한 사람으로서 이번 행사를 통해 한국의 항일역사를 더 잘 배워 많은 팔로워들에게도 전파하겠다”고 말했다.

첫 투어 참가 희망자는 이메일(cby-jd@hanmail.net)로 간략한 지원동기를 적어 12일까지 신청하면 된다.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