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차에 깔릴 뻔한 치와와 구해주는 보더콜리 (영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후진하는 자동차에 치일 위기에 처한 치와와를 발견한 보더콜리가 순식간에 뛰쳐나와 치와와를 구하는 모습이 공개됐다.

12일 미국 스트리밍 동영상 기업 주킨 미디어가 공개한 영상에는 보더콜리의 똑똑하고 영웅적인 면모가 고스란히 담겨있다.

영상에는 보더콜리와 치와와 등 여러 개들이 주인과 함께 눈 덮인 차도에서 시간을 보내는 모습으로 시작한다.

잠시 후 주인이 외출을 위해 파란색 SUV에 올라타 후진하기 시작한다. 그때 치와와 한 마리가 주인이 후진하는 길목으로 걸어가기 시작한다. 작은 크기의 치와와는 차에 탄 주인에게 보이지 않는 상황.

자칫하면 주인이 운전하는 차에 깔릴 수 있는 순간, 갑자기 보더콜리가 뛰어오더니 치와와의 목덜미를 낚아채 후진 차량을 간신히 피한다.

그대로 외출하려던 주인은 무언가 이상하다는 것을 짐작하고 다시 집으로 돌아온다. 주인은 “거울을 통해 뭔가를 봤고, 처음에 나는 내 개를 차로 친 줄 알았다”며 당시를 회상했다.

차에서 내린 주인은 무사한 치와와를 안아 들고 보더콜리의 머리를 쓰다듬어주며 칭찬한다.

영상을 본 누리꾼들은 “보더콜리 정말 똑똑하다”, “치와와가 위험하다는 것을 알았다는 거네”, “천재다 천재” 등의 댓글을 남기며 보더콜리의 영웅적인 행동을 칭찬했다.

사진·영상=RM Videos/유튜브

김민지 기자 mingk@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