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러시아 푸틴 대통령 친선 하키 경기 레드카펫서 넘어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사진= ABC NEWS 트위터
경기를 마친 푸틴 대통령이 관중에게 인사를 전하는 과정에서 넘어지는 순간.
‘만능 스포츠맨’ 블라디미르 푸틴(Vladimir Putin·66) 러시아 대통령이 아이스하키 친선경기에서 넘어지는 모습이 카메라에 포착됐다.

10일(현지시간) 영국 데일리메일 등 주요 외신들은 소치 볼쇼이 아이스 돔에서 열린 아마추어 아이스하키 리그 ‘나이트 하키 리그’ 갈라 매치에 출전한 푸틴 대통령의 소식을 전했다.

이날 갈라 매치에는 러시아 출신의 전 북미아이스하키리그(NHL) 선수들이 다수 참가했으며 푸틴 대통령은 혼자 8골을 터트렸다.

푸틴 대통령은 하키 스타 슬라바 페티소프와 파벨 부레 등과 함께 ‘레전드팀’에서 뛰었고 상대팀은 푸틴 대통령의 어린 시절 친구, 재벌 사업가 게나디 팀첸코, 억만장자인 블라디미르 포타닌 등을 포함해 몇몇 정치인들과 아마추어 선수들로 구성됐다.

푸틴 대통령은 경기 시작 2분 만에 첫 골을 터트리며 경기 동안 추가로 7골을 더 넣으며 총 8골의 최다 득점자가 됐다. 이날 경기는 푸틴 대통령이 속한 레전드팀이 14-7로 승리를 거뒀다.

하지만 하키 경기를 마친 푸틴 대통령이 경기장을 돌며 앉아있는 관중에게 인사를 전하는 과정에서 미처 아이스링크 위에 펼쳐진 레드카펫을 인지하지 못해 넘어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넘어진 푸틴 대통령은 동료들의 부축을 받고 일어나 관중을 향해 손을 흔들며 계속 인사를 전했다.

평소 ‘만능 스포츠맨’으로 알려진 푸틴 대통령은 해발 2000m가 넘는 스키장에서 산악스키 타기, 오토바이 동호회 회원들과 할리 데이비드슨 오토바이 타기, 흑해에서 스쿠버다이빙 등 스포츠에 대한 각별한 애정을 표시해 화제가 된 바 있다.

한편 ABC NEWS가 트위터에 공유한 푸틴 대통령의 실수 모습은 현재 127만 5000여 건의 조회수를 기록 중이다.

사진= ABC NEWS 트위터

손진호 기자 nasturu@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