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갓 출산 산모에게 제공된 ‘피묻은 솜덩어리 야채수프’ 충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인도의 한 병원에서 산모에게 제공된 피묻은 솜덩어리가 들어있는 야채수프의 충격적인 모습(유튜브 영상 캡처)

출산한지 몇 시간도 되지 않은 산모에게 피 묻은 솜덩어리가 담겨진 야채수프를 제공해 충격을 주고 있다.
 
지난 13일 외신 라이브릭은 인도 한 병원에서 산모에게 제공된 피 묻은 솜덩어리가 담겨진 야채수프 모습을 전했다.
 
영상은 수프 그릇 속에 담겨져 있던 것으로 추정되는 하얀 덩어리를 숟가락 위에 올려놓고 손으로 눌러 짜는 모습으로 시작한다. 순식간에 덩어리 속 물기가 빠지자 물체 표면에 있는 빨간점이 선명하게 보인다.
 
이 물체의 정체는 솜뭉치이고 표면의 빨간점은 누군가의 피를 닦은 흔적으로 밝혀졌다. 어떻게 이 솜뭉치가 가장 위생적어야 할 음식 속에 들어오게 됐는지 아직 확인되지 않고 있다. 그런 솜덩어리가 한 개도 아닌 두 개나 들어 있어 더욱 충격적이다.
 
베나 나이르란 이름의 산모는 “출산 후 병원에서 제공된 야채수프를 받았지만 수프 속 뭔가 이상한 물체를 발견한 남편 메쉬가 숟가락으로 건져 확인해 보니 피가 묻어있는 솜덩어리였다”며 “너무나 충격적이어 바로 병원에 정식으로 고소했다”고 말했다.
 
산모의 남편은 “이 끔찍한 일과 관련해서 병원 최고 경영자와 의료책임자를 만났지만 지금까지 병원에선 어떤 조치도 취하고 있지 않다”며 “병원에선 단지 파업중인 근로자들이 행한 일이라는 말만 들었다”고 했다.
 
인도 마하라슈트라 주 푸네시의 제아기르 병원에서 발생한 이 사건은 현재 온라인 상으로 빠르게 퍼지고 있다.


사진 영상=LiveLeak Youtube 유튜브
 
박홍규 기자 gophk@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