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팬들과 셀카 찍던 아놀드 슈워제너거 폭행당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사진= Arnold Schwarzenegger 트위터
18일(현지시간) 아놀드 슈워제네거가 요하네스버그에서 열린 ‘아놀드 클래식 아프리카’ 행사에서 팬들과 셀카를 찍는 도중 한 괴한으로부터 날아차기로 공격받는 모습.
액션스타 아놀드 슈워제네거(Arnold Schwarzenegger·71)가 남아프리카 공화국에서 수난을 겪었다.

18일(현지시간) 영국 더선은 할리우드 유명배우 아놀드 슈워제네거가 요하네스버그에서 열린 ‘아놀드 클래식 아프리카’ 행사에서 팬들과 셀카를 찍는 도중 한 괴한에게 날아차기로 공격을 받았다고 보도했다.

‘아놀드 클래식 아프리카’ 행사 차 샌튼 컨벤션 센터를 찾은 슈워제네거의 공격받는 영상은 즉시 트위터에 급속도록 퍼져나갔다. 자신을 걱정하는 400만 명의 팔로어들에게 슈워제네거는 영상을 공유하며 “걱정할 일이 전혀 없다”며 “관중이 날 밀치는 줄만 알았고 동영상을 보고 나서야 발차기 공격을 받았다는 것을 알았다”고 전했다. 이어 “그 바보가 내 스냅챗을 방해하지 않아서 다행”이라고 덧붙였다.



이번 행사 주최 측은 “예상치 못한 미친 팬의 공격이 있었다. 경호의 미흡에 대해 사과드린다”면서 “샌튼 컨벤션 센터의 보안들이 괴한을 신속하게 체포했고 그를 즉시 경찰에 인계했다”고 밝혔다.

‘아놀드 클래식 아프리카’는 ‘아놀드 스포츠 페스티벌’ 중 하나로 매년 5월에 열리며 보디빌딩과 격투 종목 경기들이 열린다.

한편 아놀드 슈워제네거의 공격받는 트위터 영상은 현재 161만 9600여 건의 조회수를 기록 중이다.

사진·영상= Arnold Schwarzenegger 트위터 , 더선 유튜브

영상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