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휴먼 다큐버스터 ‘옹알스’ 예고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옹알스’ 예고편 한 장면.
다큐멘터리 영화 ‘옹알스’ 메인 예고편이 공개됐다.

영화는 12년간 21개국 46개 도시에서 한국의 개그를 알린 넌버벌 코미디팀 ‘옹알스’의 미국 라스베이거스 도전기를 담은 휴먼 다큐버스터다.

공개된 예고편에는 대사 없이 마임과 저글링, 비트박스만으로 한류 코미디 바람을 일으킨 넌버벌 코미디팀 ‘옹알스’의 12년간 21개국 46개 도시 정복 기록이 담겨있다.

저글링의 조준우, 슬랩스틱&차력의 조수원, 비보잉&마임&슬랩스틱의 하박, 마술사 이경섭, 비트박스 최진영, 슬랩스틱&개그&저글링을 담당하는 채경선, 비트박스&킥복싱&주짓수의 최기섭까지 ‘옹알스’ 7명 멤버가 열정적으로 공연하는 모습이 눈길을 끈다.

특히 늘 즐겁게 공연만 할 것 같은 ‘옹알스’가 무대를 만들기 위해 끊임없이 고민하는 모습과, 리더 조수원의 암투병 중임에도 함께 이겨내기 위해 뜨겁게 노력하는 모습에 이어 “’말’없이 세상을 뒤집어 놓은 그들의 특별한 이야기”라는 카피는 ‘옹알스’가 그릴 희로애락을 기대케 한다.

다큐멘터리 ‘옹알스’는 차인표와 전혜림 감독이 공동 연출을 맡아 지난해 1월 미국 LA촬영을 시작으로 약 1년여 간 촬영, 편집, 제작을 통해 완성했다. 5월 개봉 예정.

영상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