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금빛 비키니로 돌아온 데미 로즈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최근 모친상을 당한 영국 출신 모델 데미 로즈(Demi Rose)가 새로운 수영복 패션을 SNS에 선보였다.

지난주 어머니 크리스틴 마위비(Christine Mawby)를 떠나보낸 데미 로즈는 지난 1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섹시한 비키니 사진을 게재했다.

데미 로즈는 자신의 새 수영복 컬렉션임을 팬들에게 밝히며 날씬한 허리에 다양한 컷아웃과 벨트가 달린 금빛 비키니를 입고 포즈를 취했다.

해당 사진은 현재 31만 8000여 건의 좋아요와 2600여 건의 댓글이 달렸다. 데미 로즈의 인스타그램 팔로워는 924만여 명이다.

한편 데미 로즈는 지난해 10월 아버지 배리 마위비(Barrie Mawby)를 80세 나이로 떠나보낸 바 있다.

사진= 데미 로즈 인스타그램

영상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