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은기자의 왜떴을까TV] ‘한다다’ 이상이 “내 매력은 턱선...롤모델은 조승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한번 다녀왔습니다’로 스타덤 오른 배우 이상이



최근 종영한 화제의 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로 스타덤에 오른 배우 이상이가 자신의 롤모델로 조승우를 꼽았다.

이상이는 최근 유튜브 채널 ‘은기자의 왜떴을까TV’와의 인터뷰에서 “가장 닮고 싶은 롤모델은 배우 조승우”라고 말했다. 2014년 뮤지컬 ‘그리스’로 데뷔한 이상이는 ‘인 더 하이츠’, ‘쓰릴 미’ 등 다수의 뮤지컬은 물론 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 ‘슬기로운 감빵생활’ 등 무대와 안방극장을 오가며 활약중이다. 뮤지컬 스타 조승우는 현재 tvN 드라마 ‘비밀의 숲’에서 열연을 펼치는 등 장르를 불문하고 연기력을 인정받고 있는 전천후 배우다.


이상이는 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에서는 유쾌발랄한 치과의사 윤재석 역을 맛깔나게 소화하며 큰 인기를 모았다. 특히 사돈 집안의 셋째딸 송다희(이초희)와 달달한 러브신을 펼쳐 ‘사돈커플’, ‘다재커플’이라는 애칭으로 불리며 안방극장을 훈훈하게 물들였다.

자신의 매력 포인트로 ‘턱선’을 꼽은 이상이는 “극중 윤재석과 가장 비슷한 점은 ‘친화력”이라고 말했다. 이어 “이번 드라마를 하면서 ’윤재석은 이상이 그 자체‘라는 댓글이 가장 기분이 좋았다”고 덧붙였다. 또한 ’한번 다녀왔습니다‘ 출연자 중에서 분위기를 띄우는 ’분위기 메이커‘로는 배우 이상엽과 오대환을 꼽아 눈길을 끌었다.

이밖에도 그는 자신이 꼽은 자신의 매력 포인트와 뮤지컬 무대에서 가장 황당했던 기억, 노래방에서 즐겨부르는 애창곡 등을 공개했다.

이상이의 ’최애 인터뷰‘는 유튜브 및 네이버TV 채널 <은기자의 왜떴을까TV>에서 보실 수 있습니다.

글 이은주 기자 erin@seoul.co.kr

영상 장민주 인턴 goodgood@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