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영상] “잘 들리십니까?” 413일만에 남북 직통 연락선 복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남과 북을 잇는 직통연락선이 27일 오전 10시 전면 복원됐다. 지난해 6월 9일 북측이 탈북민 단체의 대북전단 살포에 반발, 판문점 채널을 비롯한 남북 간 모든 통신 연락선을 끊은 지 413일 만이다.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국무위원장은 지난 4월부터 여러 차례 친서를 교환하며 남북관계 회복 문제 관련해 소통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남북 정상이 전쟁의 아픔을 기억할 수밖에 없는 정전협정 68돌 기념일에 직통연락선 복원으로 평화의 의지를 안팎에 천명한 셈이다.

김형우 기자 hw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