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영상] 수능날 수험생 수송작전, 일인칭 시점으로 보니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2022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당일, 수험장에 늦은 수험생을 위해 ‘수험생 수송 작전’을 펼치는 경찰관의 모습이 공개됐다.

부산경찰청(청장 이규문)이 18일 공개한 영상에는 수험생을 늦지 않게 수험장까지 데려다 주고자 안간힘을 쓰는 경찰관들의 모습이 담겼다. 교통 지도 중이던 경찰은 도움을 요청하는 수험생을 수송 차량에 태우고서 싸이카(순찰용 오토바이)를 모는 경찰관에게 행선지를 알린다. 사이렌을 울리며 차량 정체를 뚫어주는 싸이카의 호위 덕분에 수험생은 제시간에 수험장에 도착했다. 학생은 수송차량에서 내리면서 경찰관에게 감사의 인사를 잊지 않는다.


▲ 수험생을 태운 수송 차량이 안전하게 수험장에 도착하고 있다. 부산경찰청 제공.
한편 부산경찰청은 대학수학능력시험을 대비해 오전 6시부터 부산 시내 65개 시험장 주변에 교통·지역경찰 및 기동대 경찰관 등 997명을 배치해 특별 교통관리에 나섰다.

김형우 기자 hw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