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영상] 미국 달군 방탄소년단 콘서트, 어땠나 보니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방탄소년단(RM, 진, 슈가, 제이홉, 지민, 뷔, 정국)이 지난 28일(현지시간) 오후 7시 30분 미국 로스앤젤레스 소파이 스타디움에서 ‘BTS 퍼미션 투 댄스 온 스테이지 - LA’(BTS PERMISSION TO DANCE ON STAGE - LA) 둘째 날 콘서트를 개최했다.

이날 콘서트에서 방탄소년단은 오프닝곡으로 ‘온(ON)’을 열창한 데 이어 ‘불타오르네’, ‘쩔어’ 등을 잇따라 선보이며 분위기를 후끈 고조시켰다. 현장에 운집한 5만여 아미(방탄소년단 공식 팬덤명)들은 응원봉을 흔들며 함성을 지르는가 하면 노래를 따라 부르며 화답했다.
▲ 방탄소년단을 보기 위해 운집한 수만명의 아미들. 빅히트 뮤직 제공.
한편 방탄소년단의 대면 콘서트 개최는 2019년 서울에서 연 ‘2019 BTS 월드 투어 러브 유어셀프: 스피크 유어셀프 더 파이널’(BTS WORLD TOUR ‘LOVE YOURSELF: SPEAK YOURSELF’ THE FINAL) 이후 2년 1개월 만이다. 27일 첫 번째 무대가 열린 데 이어 12월 1, 2일까지 같은 장소에서 콘서트가 이어진다. 총 4회에 걸쳐 회당 약 5만3000명, 총 21만여명이 관람할 예정이다.

김형우 기자 hw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