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영상] 경찰 따돌리며 난폭 질주…음주 차량 막아선 시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시민 이모(26)씨의 검은색 SUV가 도주하는 흰색 K7 차량을 막아서는 모습. 경기남부경찰청 제공.
음주운전을 하다 충돌 사고를 낸 뒤 경찰의 정지 명령을 무시하고 도주하던 운전자가 시민의 도움으로 검거됐다.

안산 상록경찰서에 따르면, 지난달 16일 새벽 4시쯤 경찰은 경기 안산시 상록구에서 음주 운전이 의심되는 차량이 있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했다. 용의차량(흰색 K7)은 경찰이 따라붙자 급히 도주하기 시작했다. 경찰이 정지명령을 내렸지만, 용의 차량은 이를 무시한 채 중앙선을 넘는 등 시속 130㎞로 아찔한 도주를 이어갔다.


바로 그때, 한 검은색 SUV 차량이 경찰차를 앞질러 용의차량 측면을 가로막아 도주로를 차단했다. 다른 시민도 가세해 음주운전 의심차량이 도망갈 수 없도록 차량 속력을 서서히 줄였고, 뒤따르던 순찰차가 후방까지 봉쇄하면서 한밤의 추격전은 마무리됐다.

경찰은 해당 용의차량을 몰았던 40대 운전자 A씨에게 음주측정을 시도했으나 이에 응하지 않아 도로교통법상 측정거부 혐의를 적용해 불구속 입건한 후 사건을 검찰에 송치했다.

당시 용의자 검거에 도움을 준 시민 이모(25)씨는 “일을 마감하고 집으로 귀가하던 중 도망가는 차가 위험하게 운전하는 것을 보고 ‘잡아야겠다’라는 생각이 먼저 들었다”며 “제가 나이가 어려서 그런지는 몰라도 패기로 잡았던 것 같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형우 기자 hw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