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이재명이 몰랐다던 故 김문기, 유족이 공개한 영상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국힘, 호주 출장 사진 추가 공개…“시장님과 골프쳤다” 김문기 영상도


대장동 개발 특혜 의혹 수사를 받다가 극단적 선택을 한 故 김문기 성남도시개발공사 개발1처장과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밀접한 관계를 맺었다는 정황 자료가 23일 추가로 공개됐다.

김 처장의 장남 A씨는 이날 권성동·김은혜 국민의힘 의원과 함께 서울 여의도 국민의힘 당사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재명 후보가 왜 아버지를 모른다고 하는지 납득할 수 없다”며 김 처장의 동영상과 사진, 연락처 기록 파일을 공개했다. 김 처장의 장남이 공개석상에서 입장을 밝힌 것은 처음이다.
▲ 국민의힘은 23일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와 故 김문기 성남도시개발공사 개발1처장이 2015년 1월 뉴질랜드 출장 당시 손을 맞잡고 있는 사진을 찍었다며 관련 자료를 공개했다. 국민의힘 제공.
이날 공개된 사진에는 2015년 1월 7일 뉴질랜드 오클랜드 스카이타워 전망대에서 이 후보와 김 전 처장이 마주 앉아 식사하는 모습, 뉴질랜드 오클랜드 앨버트 공원에서 이 후보와 김씨가 손을 잡은 모습 등이 담겼다.

추가로 공개된 당시 김 전 처장이 딸에게 보낸 영상에는 “오늘 시장님하고 본부장님하고 골프까지 쳤다. 오늘 너무 재미있었고 좋은 시간이었어”라고 발언하는 모습도 포함됐다.
▲ 故 김문기 연락처 기록. 국민의힘 제공.
이 후보가 성남시장 당선 이전인 2009년 6월부터 김 처장이 이 후보와 교류했다는 정황을 보여주는 증거도 함께 나왔다. 권 의원은 유족이 제공한 김 전 처장 휴대전화 연락처 기록에 이 후보가 ‘이재명 변호사’로 2009년 6월 24일 저장돼 있다고 지적했다.

권 의원은 “어제 기자회견이 예고된 후에 민주당 관계자들이 고인 가족들에게 많은 전화를 했다고 한다”며 “용기를 내 진실을 밝힌 유족에 대해 정신적 압박과 언어적 폭력을 행사하면 보복 범죄로 강력히 대처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공개된 자료는 이 후보의 기존 입장과 배치된 것이어서 파문이 확산할 것으로 보인다. 앞서 이 후보는 지난 12월 방송 인터뷰에서 김 처장에 대해 “시장 재직 때는 몰랐고, 제가 이분을 알게 된 건 경기도지사가 된 다음 기소됐을 때 그분 존재를 알았다”고 말했다. 그는 지난 연말 토크 콘서트에서도 “국민의힘에서 4명이 마치 골프 친 것처럼 사진을 공개했는데 확인하니까 우리 일행 단체사진 중에 일부를 떼어내서 보여준 것이었다”며 “조작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한편 김 처장은 지난해 12월 21일 오후 8시 30분쯤 성남도시개발공사 사옥 1층 사무실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유서는 따로 발견되지 않았다.

김형우 기자 hw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